인터넷타임즈 -internettimes.co.kr-
Search
편집: 8월19일(월) 14:13    

인터넷타임즈 > 뉴스 > 경제
 프린트 하기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요금 올린 가스공사‧못 올린 한전…엇갈린 희비

가스공사 2Q 영업익 개선‧한전 3분기 연속 적자
가스공사, 도시가스요금 인상…미수금 회수 기대
한전, 에너지전환 정책에 따른 비용증가 불가피
2019-07-23 06:00
조재학 기자(2jh@dailian.co.kr)
align=center>
▲ 한국가스공사 본사 전경(왼쪽)과 한국전본사 전경.ⓒ각 사


국내 에너지공기업 양대 산맥인 한국가스공사와 한국전력의 희비가 엇갈리고 있다. 올 2분기 가스공사
영업이익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6배 가까이 증가한 반면 한전은 3분기 연속 마이너스 행진을 벌일 것
으로 보인다.

특히 이달 초 도시가스 요금을 인상한 가스공사와 달리 한전은 전기요금 정상화가 불확실한 가운데 여
름철 전기요금 누진제를 완화하면서 양사의 희비쌍곡선은 더 뚜렷하게 나타날 전망이다.

23일 금융정보업체 에프엔가이드에 따르면 가스공사의 올 2분기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597% 오
른 1067억원으로 추정된다. 반면 한전은 5863억원의 영업적자를 내며 지난해 4분기 이후 3분기 연속
적자를 피하지 못할 것으로 예측된다.

가스공사는 최근 도시가스 요금이 평균 4.5% 인상되는 등 호재가 이어지고 있다. 지난 8일부터 도시가
스 전(全) 용도 평균 요금은 메가줄(MJ)당 14.58원에서 15.24원으로 0.65원 인상됐다. 이번 요금인상
은 지난해 7월 인상(4.2%) 이후 1년 만이다.

원칙적으로 도시가스 요금은 ‘도시가스 원료비 연동제 시행 지침’에 따라 격월로 원료비를 산정, 3% 초
과 변동이 발생할 경우 이를 반영해야 한다. 원료비는 가스공사가 해외로부터 가스를 수입할 때 지불하
는 비용으로, 매출원가의 약 80%를 차지하며 환율‧유가에 민감하게 반응하기 때문이다. 산업
부는 유가
등 원료비 연동제로 원래 두 달마다 정산해야 하나 서민 물가 부담을 고려해 인상을 자제해오다가 1년
만에 가격을 올리게 됐다고 설명했다.

또 이번에 미수금(가스요금으로 덜 회수한 금액) 정산단가가 반영으로 원료비가 6.1% 인상됨에 따라
미수금 6200억원(2018년말 기준)이 내년 4월까지 회수될 것으로 기대된다.

반면 한전은 정부의 에너지전환 정책에 따른 구조적인 비용증가가 불가피한 가운데 전기요금 정상화
시기도 불확실한 상황이다.

우선 하반기 중으로 환경급전이 시행된다. 한국전력거래소는 오는 8월 1일부터 급전순위를 결정하는
열량단가에 환경개선비용을 반영할 예정이며, 현재 구체적인 금액은 검토 중에 있다. 삼성증권에 따르
면 석탄의 경우 1kWh(킬로와트시)당 0.4원, LNG는 1kWh당 0.1원 가량 인상될 것으로 예측된다.

이에 따라 한전은 자회사들의 전력구입비뿐만 아니라 전력시장가격(SMP) 상승에 따른 외부 전력구입
비 인상으로 이어져 실적 악화 요인으로 작용할 수 있으며, 올 하반기에만 530억원가량의 추가 비용이
예상된다.

아울러 한전은 재생에너지 확대 등 정부의 에너지 정책 비용을 떠안고 있다. 곽대훈 자유한국당 의원실
이 한전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한전의 정책비용은 6조2983억원으로, 2016년과 비교
해 33.5% 급증했다. 올해 1분기에도 정책비용만 1조5111억원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정부의 에너지정책으로 한전 경영부담이 커지는 상황에서 정부가 전기요금 정상화에는 소극적인 태도
를 보이고 있다. 한전이 오는 11월 말 전기요금 체계 개편안을 마련하면 정부는 내년 6월 말까지 승인
할 예정이지만, 계획대로 진행될지는 미지수다.

업계 관계자는 “에너지전환 정책비용을 한전이 고스란히 떠안고 있다”며 “전기요금 인상 없이 한전 실
적 개선을 기대하기는 어려운 상황”이라고 말했다.[데일리안 = 조재학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

출처;데일리안
2019년07월23일 09:48:46초  

2018년 10월25일
[MBN-뉴스와이드]
2018년 6월25일
[MBN-뉴스와이드]'살생부' 등장…한국당 모두 다른 목소리, 무슨 상황?
2018년 2월8일
[MBN-뉴스와이드]
2017년 10월27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2017년 10월13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조선닷컴 사설] 탈원전 탓에 OECD 주…
나라 이 지경인데… 총선에만 목매는 …
[청년칼럼] 좌파·친북 성향의 기독교…
[조선닷컴 사설] 조국 법무장관 후보 …
팀 쿡 애플 CEO, 트럼프에 "관세 영…
도 넘는 더위에도…서울 아파트 경비실…
金, 미사일 명중에 주먹 불끈 "핵 틀…
황교안, '민심대목' 앞두고 광폭행보.…
 
   1. 아마존, 美서 로봇배송 개시…'라스트마일' …
   2. '핵 불균형' 공포 외면하는 靑…우리 미사일…
   3. 8·15 도심 메운 30만 시민…"文 이후 모…
   4. "가뜩이나 힘든데 환율까지" 유통업계 위기…
   5. [조선닷컴 사설] 조국 법무장관 후보 가족의…
   6. '극일' 위해 머리 맞댄 당정청…해법은 '세…
   7. "韓도 안전지대 아냐" 美·中 환율전쟁 불똥…
   8. 美 공군참모총장 “북 잇단 미사일 발사 긴밀…
   9. 나라 이 지경인데… 총선에만 목매는 민주-한…
   10. 유엔보고서 '北 해킹 최다 피해국은 韓' 정…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43-1  전화: (02) 784-5798, FAX: (02) 784-2712  발행인·편집인: 양영태   dentimes@chol.com
개인정보보호정책  l  광고안내    Copyright  2005 인터넷타임즈 www.internettime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