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타임즈 -internettimes.co.kr-
Search
편집: 7월19일(금) 12:03    

인터넷타임즈 > 뉴스 > 경제
 프린트 하기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삼성 반도체에 치명적 시나리오, 25년만에 현실이 됐다"

조선일보 박순찬 기자

입력 2019.07.05 01:30
1994년 회의 주재했던 진대제 "日, 한국 대표산업 골라 타격"

진대제 현 스카이레이크 인베스트먼트 회장
1994년 11월, 충남 아산의 도고 파라다이스호텔. 당시 삼성전자 메모리 반도체 사업부장이던 진대제
전무가 핵심 간부들과 전략 회의를 열었다. 주제는 '삼성 반도체가 망하는 2가지 시나리오'. 첫째는 미
국의 반도체 강자(强者) 인텔이 메모리 사업에 뛰어든다, 둘째는 일본이 한국 견제를 위해 반도체 장비
의 한국 수출을 금지하는 법을 통과시키는 것이었다. 가상 시나리오였지만 이를 접한 간부들의 얼굴은
딱딱하게 굳었다. 한 임원은 "생각만 해도 가슴이 철렁하다"고 했다.

당시 회의를 주재했던 진대제(陳大濟·67·사진) 전 삼성전자 사장(현 스카이레이크 인베스트먼트 회장)
은 3일 본지 인터뷰에서 "25년이 지난 지금, 당시 예상했던 일본의 수출 금지 시나리오가 현실화됐다는
사실이 매우 놀랍고 안타깝다"고 했다. 일본 경제산업성은 4일부터 반도체·디스플레이의 핵심 소재 3종
(플루오린 폴리이미드, 포토 레지스트, 불화수소)에 대한 한국 수출 규제를 강화하는 '경제 보복' 조치
를 단행했다. 이에 대해 진 회장은 "한국이 가장 자랑스럽게 생각하는 반도체·디스플레이에 어려움을
주자는 생각으로 오랜 연구 끝에 대일(對日) 의존도가 높은 세 가지 소재를 선정한 것으로 보인다"면서
"전례(前例)가 없는 놀라운 일로 상당한 치명타를 날렸다"고 말했다.

이어 진 회장은 "우리가 소재 국산화에 뛰어든다고 해도 최소 1~2년은 족히 걸리고 어쩌면 영원히 대
체가 불가능할 수도 있다"면서 "삼성전자나 SK하이닉스가 재고로 버틸 수 있는 시간은 한두 달 정도일
것"이라고 했다.


Copyright ⓒ 조선일보 & Chosun.com
출처;조선닷컴
2019년07월05일 10:16:30초  

2018년 10월25일
[MBN-뉴스와이드]
2018년 6월25일
[MBN-뉴스와이드]'살생부' 등장…한국당 모두 다른 목소리, 무슨 상황?
2018년 2월8일
[MBN-뉴스와이드]
2017년 10월27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2017년 10월13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황교안, 안보라인 교체 요구…文대통령…
한국 빼고… 미·일 해병대, 호주서 연…
이상한 논리가 판을 친다
진로 바꾼 태풍, 20일 남부내륙 관통…
일본 불매 운동’..국내 소비자 타깃 …
정권이 만든 원치 않는 싸움, 그래도 …
WHO, 콩고 에볼라 확산 우려에 '국…
860억 빼간 '일자리 자금 도둑들'
 
   1. [김대중 칼럼] 문 정부의 국가 경영 능력 한…
   2. 日本 미워만 할 것인가?
   3. 현실을 알고 큰소리쳤으면…
   4. 북·미·중·일 꼬이기만 하는 文외교
   5. 에스퍼 美국방장관 지명자 "한미훈련, 北위협…
   6. [동아닷컴 사설]최저임금 사과한 文대통령, …
   7. [조선닷컴 사설] 늘어난 일자리 99%가 노인,…
   8. 대북제재특위 "러시아 은행 세컨더리 보이콧,…
   9. 정권이 만든 원치 않는 싸움, 그래도 싸움은…
   10. [조선닷컴 사설] 감금·폭행은 일상, 이젠 "…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43-1  전화: (02) 784-5798, FAX: (02) 784-2712  발행인·편집인: 양영태   dentimes@chol.com
개인정보보호정책  l  광고안내    Copyright  2005 인터넷타임즈 www.internettime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