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타임즈 -internettimes.co.kr-
Search
편집: 9월17일(화) 14:09    

인터넷타임즈 > 뉴스 > 경제
 프린트 하기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5G 가입자 100만 코앞인데”...이통3사, 화웨이 ‘불똥’ 어쩌나

해리스 美 대사, ‘안보’ ‘보안’ 언급...화웨이 제재 동참 내비쳐
“정부가 외교로 풀어야 할 문제...불확실성 빨리 해소되길”
2019-06-07 11:56
김은경 기자(ek@dailian.co.kr)

국내 5세대 이동통신(5G) 가입자 100만명 돌파가 코앞으로 다가왔지만 이동통신3사는 점점 수위를 높
여가는 미국의 화웨이 제재 동참 요구에 골머리를 앓고 있다.

‘세계 첫 5G 상용화 국가’로서 하루빨리 커버리지를 구축해 망을 안정화하고, 관련 기술과 콘텐츠를 개
발해 글로벌 경쟁력을 키워야 하는 시점에서 발목이 잡힌 형국이다.

미국의 말을 듣고 이제껏 갖춰놓은 화웨이 장비를 교체하자니 막대한 비용이 예상되는데다가 여차하면
‘불매’를 외치며 두 눈을 시퍼렇게 뜨고 지켜보는 중국의 압박도 이만저만이 아니다. 그렇다고 가만히
있다가는 행여 미국 시장이 막힐 수 있어 그야말로 진퇴양난에 빠졌다.


7일 업계에 따르면 국내 5G 가입자 수는 지난달 24일 60만명을 넘어선 데 이어 이달 중순 100만명을
돌파할 전망이다.

하지만 이통3사는 미국의 화웨이 제재 동참 요구가 ‘공개 압박’으로까지 수위가 높아지면서 다소 가라
앉은 분위기다.

해리 해리스 주한미국대사는 5일 서울 강남구 페이스북코리아에서 열린 ‘클라우드의 미래’ 콘퍼런스에
서 “5G 네트워크상의 사이버 보안은 동맹국 통신을 보호하는 핵심 요소”라며 “지금 내리는 결정이 앞
으로 수십 년의 국가 안보에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언급했다.

이어 “5G 보안 측면에서 신뢰할 만한 공급자를 선택하는 게 중요하다”며 “단기적 비용 절감은 솔깃할
수 있지만, 신뢰할 수 없는 공급자를 선택하면 장기적으로 리스크와 비용 부담이 매우 클 수밖에 없
다”고 강조했다.

직접적으로 ‘안보’와 ‘보안’을 언급하며 우리 기업에 ‘화웨이 장비를 쓰지 말라’고 공개적으로 요구한
셈이다.

국내 이통3사 중 SK텔레콤과 KT는 유선망에 화웨이 제품을 사용하고 있다. 하지만 가장 머리가 아픈
곳은 LG유플러스다. LTE(4G) 때부터 화웨이 장비를 써왔고 5G망 구축에도 화웨이 장비를 도입했기 때
문이다.

LG유플러스 관계자는 “화웨이 장비를 사용한다고 해서 보안에 문제가 있다는 사례와 가능성은 발견되
지 않고 있다”며 “지금으로서는 계획대로 5G망을 구축할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미·중 무역분쟁의 장기화는 결국 국내 통신업계뿐 아니라 화웨이 장비를 사용하는 전 세계 모든 기업들
의 골칫거리가 될 전망이다.

한 통신업계 관계자는 “이런 국제적 외교 분쟁이 발생했을 때 한 기업이 나서서 할 수 있는 일이 별로
없다”며 “정부가 외교를 통해 문제를 해결하는 것이 가장 좋지만 미국과 중국의 눈치를 모두 봐야하는
입장에서 이를 기대하기도 쉽지 않은 상황”이라고 우려했다.

다른 관계자는 “아직 직접적으로 정부나 관련 기관으로부터 화웨이 장비 사용 여부에 대해 지침이 내려
오거나 언질을 받은 사실은 없다”면서 “지금은 국내에서 유독 통신 쪽으로 화웨이 문제가 부각된 면이
있다”고 안타까워했다.

이어 “사실 더 치명적이냐 치명적이지 않느냐의 문제이지 무역분쟁 장기화에 따라 전 세계 모든 분야의
기업이 피해를 입을 것”이라며 “하루빨리 불확실성이 해소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데일리안 = 김은
경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

출처;데일리안
2019년06월07일 14:31:21초  

2018년 10월25일
[MBN-뉴스와이드]
2018년 6월25일
[MBN-뉴스와이드]'살생부' 등장…한국당 모두 다른 목소리, 무슨 상황?
2018년 2월8일
[MBN-뉴스와이드]
2017년 10월27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2017년 10월13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대안정치 "피의사실 공표 금지원칙, 조…
금감원 "DLF·DLS 판매 현장검사 …
트럼프, 드론테러 관련 이란 겨냥 "군…
정기국회 혈투 예고…여야, 추석 민심 '…
법무장관에 대선후보가 된 ‘소시오패스…
서울반도체 “방사선 피폭 검사 결과 협…
나경원, 법무부가 조국 일가 수호청인…
전국 대학교수 840명 "조국 임명으로…
 
   1. 법무장관에 대선후보가 된 ‘소시오패스 비인…
   2. 한국당+미래당 ‘조국파면 시민연대’ 부산서 …
   3. 조국 가족 수사 중인데… ‘피의사실 공표 제…
   4. 정기국회 혈투 예고…여야, 추석 민심 '조국…
   5. 대안정치 "피의사실 공표 금지원칙, 조국 이…
   6. 한미연합사 역대 부사령관 “전시작전권 전환 …
   7. 한국당 "공보준칙, 조국 배우자 포토라인 안…
   8. 스위스 취리히 문화예술 "서울 도심서 경험하…
   9. 황교안, "문재인의 남쪽정부 발언은 헌법위…
   10. 나경원, 법무부가 조국 일가 수호청인가?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43-1  전화: (02) 784-5798, FAX: (02) 784-2712  발행인·편집인: 양영태   dentimes@chol.com
개인정보보호정책  l  광고안내    Copyright  2005 인터넷타임즈 www.internettime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