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타임즈 -internettimes.co.kr-
Search
편집: 11월18일(월) 15:52    

인터넷타임즈 > 뉴스 > 사회
 프린트 하기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윤석열 이름 본 적 없다"… 김학의 수사단장, 국감 증언
여환섭 대구지검장 "접대라는 말 자체가 없다…윤중천이 윤석열 안다고 한 적도 없다"

박아름 기자입력 2019-10-11 19:08
이러니까 윤석열 찍어내기

여환섭 대구지검장은 11일 "윤중천의 명함이나 다이어리에서 '윤석열'의 이름을 본 적 없다"고 밝혔다.
"건설업자 윤중천의 접대 리스트가 포함된 명함‧다이어리 등을 재검토하는 과정에서 윤석열 총장의 이
름이 확인됐다"는 한겨레21의 보도 내용을 부정한 것이다. 여 지검장은 과거사위 수사권고에 따라 지난
3월 출범한 '김학의 수사단' 단장을 맡았다.

"윤중천이 윤석열 안다고 한 적 없어"

여 지검장은 이날 오후 대구지검에서 진행된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야당 의원들의 질의에
"윤중천이 윤석열을 안다고 한 적도 없다"고 밝혔다.

정점식 자유한국당 의원은 여 지검장에게 "윤 총장이 (윤중천으로부터) 접대를 받았다는 진술보고서를
본 적 있느냐"고 물었다. 이에 여 지검장은 "접대를 받았다는 진술이 있는 것이 아니다"라며 "다만 '만난
적이 있는 것 같다'는 취지의 조사단 관계자 면담보고서는 있다"고 답했다.

DB다이렉트 톡 바로가기
정 의원은 또 "진상조사단은 1차 수사에서 명함 및 다이어리 등에서 윤 총장의 이름을 발견했다고 하는
데, 검사장은 명함에서 윤 총장 이름을 발견한 적이 있나"라며 "다른 언론 보도에서는 1·2차 수사팀장이
다이어리 전화번호부를 봤지만 윤 총장 이름은 없었다고 한다. 검사장도 마찬가지인가"라고 물었다.

"'(윤 총장이 윤중천으로부터) 원주 별장에서 접대를 받았다'는 진술을 받았다고 하는데 진술보고서를
본 적 있느냐"고도 물었다.

이에 여 지검장은 "접대 진술이 있는 것은 아니다. 정확한 의미는 말하기 어렵지만 '만난 적 있는 것도
같다'는 등 모호한 면담보고서 식이었다"며 "명함이나 다이어리 등에서도 윤석열의 이름은 본 적이 없
다"고 말했다.

여 지검장은 이어 "조사 당시 과거사위 조사단 관계자의 면담보고서가 있다"며 "이후 과거사위가 정식
조사를 하는데 과거사위 조사에 대한 언급은 없고, 초기에 정식 조사가 아니라 외부에서 조사관계자가
윤중천을 만났을 때 윤중천이 그런 듯이 얘기하더라는 걸 요약정리한 자료는 있다"고 전했다.

이에 정 의원이 "그러면 그 당시에 진술 보고서를 쓴 사람이 검사인 것 같은데 검사가 대검의 진상조사
단 사무실에서 윤중천을 불러서 만난 것이 아니고 외부에서 윤중천을 만났다는 것인가"라고 묻자, 여
지검장은 "외부에서 만나 면담하면서 한 내용이다. 정식 조사는 아닌, 친분 법조인 이야기 등을 하면서
오갔던 이야기를 들었다는 내용이 기재돼 있다"고 설명했다.

"진술보고서에도 '접대'라는 말은 없었다" 재차 피력

특히 여 지검장은 "해당 내용에도 '접대'라는 말 자체는 없었다"고 못박았다.

여 지검장은 이은재 한국당 의원이 "당시 수사단의 수사 결과에서 윤 총장이 성접대를 받았다는 의혹은
없었나"라고 묻자 "접대라는 말 자체가 없다. 보고서에 윤중천이 윤 총장을 본 적도 있는 것도 같다는
아주 모호한 한 줄이 있다. 그 외에는 없다"고 잘라 말했다.

이후 이 의원이 "당시 민정수석실이 이 사태에 대해 검증했지만 사실무근으로 나왔다"며 "민정수석실에
서 사실무근이라고 한 사실이 다시 언론을 통해 의혹이 제기되는 이유는 뭐라고 보느냐"고 묻자 여 지
검장은 "나도 의문"이라고 답했다.

이에 이 의원은 갑작스레 불거진 윤 총장의 접대 의혹이 "윤석열 찍어내기"라고 주장하며 "조국 일가를
수사하는 윤 총장에 대한 의혹 제기는 윤석열을 찍어내기 위한 청와대와 집권여당의 작품"이라고 목소
리를 높였다. 박근혜 정부 시절 혼외자 논란으로 물러난 채동욱 전 검찰총장처럼 여권이 윤 총장을 찍
어내려 한다는 것이다.

출처;뉴데일리
2019년10월12일 12:26:55초  

2018년 10월25일
[MBN-뉴스와이드]
2018년 6월25일
[MBN-뉴스와이드]'살생부' 등장…한국당 모두 다른 목소리, 무슨 상황?
2018년 2월8일
[MBN-뉴스와이드]
2017년 10월27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2017년 10월13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3선 자유한국당 김세연 의원 불출마 선…
정부 “주 52시간 300인 이하 기업 …
"김정은 오셨으면 좋겠다, 안 오신다면…
세금 도둑질에 野까지 가세한 國會 상…
[박제균 칼럼]이제 박근혜를 말할 때 …
진중권 "동양대 교수들, 표창장 위조 …
진중권 "조국 아들, 내 강의 듣고 정…
‘진술 거부’ 조국의 法 농락, 구속 …
 
   1. [조선닷컴 사설] 기업 아우성에 귀 막더니 …
   2. ‘진술 거부’ 조국의 法 농락, 구속 당위성 …
   3. [박제균 칼럼]이제 박근혜를 말할 때 됐다
   4. 진중권 "동양대 교수들, 표창장 위조 알고도…
   5. 3선 자유한국당 김세연 의원 불출마 선언, "…
   6. 美 전문가들 “한국 정부, 지소미아 상징성 …
   7. 세금 도둑질에 野까지 가세한 國會 상임위 예…
   8. 진중권 "조국 아들, 내 강의 듣고 정경심 I…
   9. "김정은 오셨으면 좋겠다, 안 오신다면 아쉬…
   10. 정부 “주 52시간 300인 이하 기업 계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43-1  전화: (02) 784-5798, FAX: (02) 784-2712  발행인·편집인: 양영태   dentimes@chol.com
개인정보보호정책  l  광고안내    Copyright  2005 인터넷타임즈 www.internettime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