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타임즈 -internettimes.co.kr-
Search
편집: 3월22일(금) 10:29    

인터넷타임즈 > 뉴스 > 사회
 프린트 하기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유명 디자이너 다카다 겐조, 국내업체에 사기혐의로 피소

2019-01-08 20:03
스팟뉴스팀 (spotnews@dailian.co.kr)
일본의 유명 패션 디자이너 다카다 겐조(80)가 국내 생활용품 제조업체로부터 억대의 사기 혐의로 피소
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8일 수원지검 평택지청과 경기 안성경찰서에 따르면 이 업체 대표 A 씨는 지난해 7월 사기 혐의로 겐조
를 경찰에 고소했다.

A 씨는 고소장에서 "2010년 3월 겐조와 만나 우리 측에 주방용품 등의 제품에 사용할 독창적인 모티프
를 디자인해 제공하고 다카다 겐조의 이름 사용을 허락하는 대가로 겐조에게 2010년 5월부터 2014년
5월까지 1억 8천여만원을 지급했는데 모티프를 제공하지 않는 등 계약을 제대로 이행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앞서 겐조는 2015년 A 씨를 상대로 국내 법원에 손해배상청구 소송을 제기했다가 패소한 것으로 전해
졌다.

겐조 측은 "A 씨가 계약이 끝난 뒤에도 겐조의 디자인과 이름 등이 새겨진 상품을 판매했다"며 7억원을
배상하라고 주장했지만, 법원은 "겐조가 제공한 모티프는 일본 만화를 모방한 것으로 보이고 겐조는 상
표권을 다른 업체에 이미 넘겨 이를 사용할 수 없는 상태에서 A 씨 업체와 계약을 맺었다"며 원고 패소
판결을 했다.

A 씨는 이처럼 겐조가 패소한 법원 판결을 사기 혐의에 대한 근거로 경찰에 추가로 제출하며 겐조에 대
한 처벌을 요구했다.

경찰은 해외에 거주하는 겐조에게 이메일로 출두명령서를 보냈지만, 겐조는 자신이 선임한 국내 변호
사를 통해 "해외에 거주 중이고 고령이어서 한국에 갈 수 없다"는 의견을 전달했다.

이에 경찰은 기소중지 의견으로 지난해 11월 검찰에 사건을 송치했고 검찰 역시 기소중지 처분한 상황
이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
출처;데일리안
2019년01월09일 10:27:15초  

2018년 10월25일
[MBN-뉴스와이드]
2018년 6월25일
[MBN-뉴스와이드]'살생부' 등장…한국당 모두 다른 목소리, 무슨 상황?
2018년 2월8일
[MBN-뉴스와이드]
2017년 10월27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2017년 10월13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앤드루 김 "北, 괌·하와이 전략무기 …
美, 北 환적 도운 中 해운사 2곳 제…
대림산업, 광화문 디타워서 봄 시즌 이…
'北생화학무기 폐기' 우리가 못한 말 …
해외건설 실적 아직까지 '반토막'…잇…
청바지의 부활...리바이스 상장 순항
‘경찰총장’ 살리기 나선 승리·박한별…
美 '밀수 잡는 베테랑' 해안경비대 …
 
   1. [강천석 칼럼] 대통령, 분열과 역사 단절의 …
   2. [조선닷컴 사설] 이런 人事 해놓고 '떠들어…
   3. 財源도 없이 앞당긴 高校 무상교육 포퓰리즘 …
   4. [조선닷컴 사설] 한국 시민 단체는 軍부대 …
   5. 보여주지 않는 나경원의 명장면
   6. 더 벌어지는 韓·美
   7. 서울외신기자클럽이 민주당의 논평에 분노한 …
   8. 이희성 당시 계엄사령관, "광주 진압은 내가…
   9. 北 핵·경제 병행은 자멸 재촉한다
   10. 싸운다 해도 이기지는 않겠다는 군대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43-1  전화: (02) 784-5798, FAX: (02) 784-2712  발행인·편집인: 양영태   dentimes@chol.com
개인정보보호정책  l  광고안내    Copyright  2005 인터넷타임즈 www.internettime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