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타임즈 -internettimes.co.kr-
Search
편집: 4월19일(월) 15:03    

인터넷타임즈 > 뉴스 > 정치
 프린트 하기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정치 오세훈 48%, 박영선 29%... 吳, 서울 전지역서 앞섰다
야권단일화 진행된 22~23일 리얼미터 조사

김동하 기자
입력 2021.03.24 08:22 | 수정 2021.03.24 08:22


서울시장 양자대결에서 국민의힘 오세훈 후보가 48.9%로 더불어민주당 박영선 후보(29.2%)를 20%포인
트 가까이 앞서는 것으로 24일 집계됐다.

리얼미터가 YTN과 TBS 의뢰로 지난 22∼23일 서울 거주 18세 이상 1042명에게 ‘서울시장 선거에서 후
보단일화로 다음 후보들이 출마한다면 누구에게 투표할 것인지’를 물은 결과다. 두 후보간 격차는
19.7%포인트로, 오차범위(95% 신뢰수준에 ±3.0%포인트) 밖이다.

다만 이 조사는 오 후보와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 간 야권 단일화 조사가 시작된 22일부터 단일화 발표
당일인 23일에 걸쳐 이뤄져 ‘단일화 결과’가 완전히 반영되지는 않았다.

오 후보는 국민의힘 지지층(93.3%), 보수층(76.0%), 60세 이상(70.2%), 가정주부(62.8%) 등에서 상대적
으로 높은 지지를 받았다. 박 후보는 민주당 지지층(88.9%), 진보층(59.5%), 40대(53.5%)에서 비교적
높았다.


거주 지역을 기준으로 보면 오 후보가 강북서권(45.8%), 강북동권(50.1%), 강남서권(46.5%), 강남동권
(53.1%) 등 모든 지역에서 박 후보를 앞섰다. 이번 선거에 반드시 투표하겠다는 적극 투표층에서는 오
후보 52.5%, 박 후보 29.6%의 지지율을 보였다.

정당 지지도는 국민의힘 32.7%, 민주당 23.5%였다. 이어 국민의당 13.4%, 정의당 3.5%, 열린민주당
3.1% 등이었다.

이번 재보궐선거의 의미로는 ‘정부여당 심판’이 59.2%, ‘안정적 국정 운영’이 32.9%였다. 차기 서울시장
의 중점 현안으로는 ‘부동산시장 안정’을 꼽은 응답자가 41.8%로 가장 많았다. 이어 ‘민생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 27.4%, ‘강북·강남간 균형발전’ 7.8% 등이었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출처;조선닷컴
2021년03월24일 10:31:52초  

2018년 10월25일
[MBN-뉴스와이드]
2018년 6월25일
[MBN-뉴스와이드]'살생부' 등장…한국당 모두 다른 목소리, 무슨 상황?
2018년 2월8일
[MBN-뉴스와이드]
2017년 10월27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2017년 10월13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기소 훼방 꼼수에 ‘정치 선동’ 이성…
[장기표-민경우 대담②] "北 실상, …
“백신 급하지 않다”던 기모란을 ‘방…
훗날 위해 두 전직 대통령을 사면하십…
[특파원칼럼/유재동]‘백신이 최고의 …
허가도 안 난 백신 접종 계획 발표한 …
박원순 서울시, 세금 7111억원 퍼부…
“정치 방송인 김어준 퇴출”…靑청원,…
 
   1. 훗날 위해 두 전직 대통령을 사면하십시오
   2. “백신 급하지 않다”던 기모란을 ‘방역기획…
   3. [장기표-민경우 대담②] "北 실상, 말하면 …
   4. 기소 훼방 꼼수에 ‘정치 선동’ 이성윤, 檢…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43-1  전화: (02) 784-5798, FAX: (02) 784-2712  발행인·편집인: 양영태   dentimes@chol.com
개인정보보호정책  l  광고안내    Copyright  2005 인터넷타임즈 www.internettime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