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타임즈 -internettimes.co.kr-
Search
편집: 9월17일(화) 14:09    

인터넷타임즈 > 뉴스 > 정치
 프린트 하기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주한미군사령관 "北미사일 발사, 통상적 훈련…외교 문 열려 있어"

변지희 기자

입력 2019.05.24 09:24


로버트 에이브럼스 주한미군 사령관이 북한의 단거리 미사일 발사에 대해 "통상적인 수준의 훈련"이라
며 "한반도 안보 상황에는 변화가 없다"고 밝혔다.

미국의소리(VOA)에 따르면 에이브럼스 사령관은 22일(현지시각) 미 하와이 호놀룰루에서 열린 아시아
태평양 지상군 심포지엄에 참석해 '북한의 미사일 발사를 어떻게 평가하느냐'는 질문을 받고 "전 세계
모든 군은 특정 능력의 훈련을 포함해 통상적인 군사 활동들(routine military activities)을 한다"고 말했
다. 그러면서 "북한의 최근 활동들은 한반도의 긴장 완화 국면에 어떤 변화도 주지 않았고 외교의 문은
여전히 열려 있다"고 했다.

에이브럼스 사령관은 "정보 수집 수단과 출처를 보호하기 위해 북한의 군사 능력을 규정하지 않겠다"면
서도 "세계 최고 수준의 미국 정보력에 더해 한국의 정보도 공유하면서 북한에서 어떤 일들이 벌어지고
있는지 매우 잘 알고 있다"고 말했다.

대규모 한미연합군사훈련 중단에 대해서는 "대규모 훈련 중단 이후 연합 훈련의 설계와 규모, 범위, 양,
시점을 조정해 외교적 노력과 조화를 이루도록 했다"며 "새로운 훈련은 현재 군사 운용 환경에 최적화
돼있다. 연합 방위 태세를 계속해서 점검하고 있으며 준비태세는 한치도 약화되지 않았다"고 했다. 이
어 "현장의 상황을 모르는 전문가들이 반대의 주장을 하는 것은 모두 사실이 아니다"라고 했다.

그러면서 "대규모 훈련들은 세간의 이목을 집중시키는 동시에 전시 능력을 유지하는 목적이 있었다"며
"지금은 조용하면서도 전문적으로 필수 임무 수행을 위한 훈련을 이어가고 있다. 2019년에만 100번 이
상의 훈련이 이뤄졌다"고 밝혔다.

이날 심포지엄에 참석한 필립 데이비슨 미 인도태평양사령관은 북한을 미국과 그 동맹국들에 위협이
되는 존재로 지목해 언급했다고 VOA는 전했다. 그는 "중국, 러시아, 북한과 인도 태평양 지역의 극단주
의 단체들이 미국과 동맹의 평화와 번영을 위협하고 있다"며 "이러한 미국의 적들은 국제 질서를 무너
트리고 폐쇄적이며 권위적인 질서로 대체하려 한다"고 말했다.



Copyright ⓒ 조선일보 & Chosun.com


출처 :조선닷컴
2019년05월24일 09:45:44초  

2018년 10월25일
[MBN-뉴스와이드]
2018년 6월25일
[MBN-뉴스와이드]'살생부' 등장…한국당 모두 다른 목소리, 무슨 상황?
2018년 2월8일
[MBN-뉴스와이드]
2017년 10월27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2017년 10월13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대안정치 "피의사실 공표 금지원칙, 조…
금감원 "DLF·DLS 판매 현장검사 …
트럼프, 드론테러 관련 이란 겨냥 "군…
정기국회 혈투 예고…여야, 추석 민심 '…
법무장관에 대선후보가 된 ‘소시오패스…
서울반도체 “방사선 피폭 검사 결과 협…
나경원, 법무부가 조국 일가 수호청인…
전국 대학교수 840명 "조국 임명으로…
 
   1. 법무장관에 대선후보가 된 ‘소시오패스 비인…
   2. 한국당+미래당 ‘조국파면 시민연대’ 부산서 …
   3. 조국 가족 수사 중인데… ‘피의사실 공표 제…
   4. 정기국회 혈투 예고…여야, 추석 민심 '조국…
   5. 대안정치 "피의사실 공표 금지원칙, 조국 이…
   6. 한미연합사 역대 부사령관 “전시작전권 전환 …
   7. 한국당 "공보준칙, 조국 배우자 포토라인 안…
   8. 스위스 취리히 문화예술 "서울 도심서 경험하…
   9. 황교안, "문재인의 남쪽정부 발언은 헌법위…
   10. 나경원, 법무부가 조국 일가 수호청인가?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43-1  전화: (02) 784-5798, FAX: (02) 784-2712  발행인·편집인: 양영태   dentimes@chol.com
개인정보보호정책  l  광고안내    Copyright  2005 인터넷타임즈 www.internettime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