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타임즈 -internettimes.co.kr-
Search
편집: 7월22일(월) 17:46    

인터넷타임즈 > 뉴스 > 정치
 프린트 하기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박원순의 정치적 견해 따라 광화문 광장 사용하나?"
'광장 농성' 애국당, '천막 철거' 서울시 방침에 반발... "광화문은 박 시장 것 아니다"

박아름 기자 입력 2019-05-12 15:37
그런다고 '광장'에 '좌파 이념'이 씌워지겠나


대한애국당이 광화문 광장에서 기습 천막 농성을 시작한 가운데 서울시가 자진철거를 통고했다. 대한
애국당은 철거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어 서울시와 대치가 지속될 전망이다.

대한애국당은 10일 오후 7시 광화문광장 이순신 동상 부근에 2평 규모의 천막을 설치했다. ‘3‧10애국
열사추모천막’이라는 현수막을 달았다. 당시 천막을 설치하려는 대한애국당 측과 이를 막으려는 서울
시 공무원 및 경찰과 물리적 충돌이 발생했다.

이후 대한애국당은 천막 설치에 성공, 11일 오후 5시께 천막을 4평 규모로 확장하며 본격 농성에 돌입
했다.

이에 대해 서울시는 11일 오후 7시 대한애국당에 13일 오후 8시까지 천막을 자진철거하라는 행정대집
행 계고장을 보냈다. 해당 기간까지 자진철거가 이뤄지지 않을 경우 강제철거에 들어갈 것으로 보인다.
시는 철거 시까지 광장 무단 사용에 따른 변상금도 부과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불법으로 광장을 점거하고 시민들에게 불편을 주는 행위에 대해 단호하게 대응하겠다”며
“자진 철거를 하지 않을 경우 곧바로 행정대집행할지, 추가 계고장을 보낼지 등은 그때 가서 다시 고려
하게 될 것”이라고 복수의 언론을 통해 말했다.

박원순 서울시장도 10일 자신의 SNS에 “지난번 자유한국당의 불법 천막농성 시도 당시에도 이야기했
지만, 서울시의 허가 없이 광장을 점거하는 것은 불법”이라며 “시민들에게 불편을 주는 행위에 대해 단
호하게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반면 대한애국당은 이를 거부하고 있어 추후 2차 물리적 충돌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대한애국당 당원
50여 명은 천막에 상주하며 철거를 막겠다는 입장이다. 대한애국당 측은 해당 농성장을 촛불집회, 세월
호 추모공간과 동등하게 존중해달라고 주장하고 있다.

변성근 대한애국당 제1사무부총장은 연합뉴스와의 인터뷰에서 "박원순 서울시장은 광화문광장이 마치
본인의 땅인 것처럼 자신의 정치적 견해에 따라 세월호 단체에 혜택을 주고 있다"고 말했다. 변 사무부
총장은 "광장은 박 시장의 것이 아니라 국민 모두의 것"이라며 "대한애국당 천막을 철거하려면 세월호
기억공간도 함께 철거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애국당 측은 “다른 농성 천막처럼 과태료를 잘 납부하면 서울시에서 강제철거할 명분이 없다”는 논리
를 내세우고 있기도 하다.

한편 대한애국당은 11일 광화문광장에서 주최 측 추산 3만명이 참가한 집회를 열고 북한의 미사일 발
사와 국회의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 신속처리안건 지정을 규탄했다.

출처;뉴데일리
2019년05월13일 15:53:24초  

2018년 10월25일
[MBN-뉴스와이드]
2018년 6월25일
[MBN-뉴스와이드]'살생부' 등장…한국당 모두 다른 목소리, 무슨 상황?
2018년 2월8일
[MBN-뉴스와이드]
2017년 10월27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2017년 10월13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권력의 완장'을 찬 조국, '심장이 …
깜빡이 작은 배려가 큰 사고 막아줍니…
法,'주총장 불법점거' 현대重 노조·…
휴가철 신용카드 해외 사용 피해 속출.…
美전문가 “‘판문점회동’서 한·미 연…
"한국 없인 IT생태계 타격"… 애플·…
미 전문가 26명 설문조사 "개성공단,…
'만능열쇠' 친일 프레임…불리하면 '딱…
 
   1. [김대중 칼럼] 문 정부의 국가 경영 능력 한…
   2. 에스퍼 美국방장관 지명자 "한미훈련, 北위협…
   3. 북·미·중·일 꼬이기만 하는 文외교
   4. 현실을 알고 큰소리쳤으면…
   5. 대북제재특위 "러시아 은행 세컨더리 보이콧,…
   6. [조선닷컴 사설] 늘어난 일자리 99%가 노인,…
   7. "한국 없인 IT생태계 타격"… 애플·대만기…
   8. 정권이 만든 원치 않는 싸움, 그래도 싸움은…
   9. 이상한 논리가 판을 친다
   10. 황교안, 안보라인 교체 요구…文대통령은 '묵…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43-1  전화: (02) 784-5798, FAX: (02) 784-2712  발행인·편집인: 양영태   dentimes@chol.com
개인정보보호정책  l  광고안내    Copyright  2005 인터넷타임즈 www.internettime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