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타임즈 -internettimes.co.kr-
Search
편집: 1월28일(토) 13:17    

인터넷타임즈 > 뉴스
 프린트 하기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이명박 정부, 노무현정책 추호도 계승해선 안된다.
친북반미좌파의 靈魂에는 愛國愛族心이 全無하다.

이명박 정부는 적어도 경제정책과 안보정책, 문화정책에 관한한 노무현 친북반미좌파정권의 정책을 단 하나라도 계승하거나 모방해서는 절대로 안 된다. 그 이유는 이명박 정부는 자유민주시장 경제를 지향하는 대한민국의 정통적인 보수정부이고 노무현 정부는, 수단은 선거를 통해 뽑혔지만, 사회주의 정책과 친 공산주의 정책을 구사했던 반헌법 이념정부였고 아울러 반국가 정체성을 구사해온 이단 정부였기 때문이다.

지난 10년 동안 김대중 노무현 정권이 행한 친북반미사회주의 정책 때문에 지금 이명박 정부가 침체의 늪에 빠진 경제를 껴안고 출범하게 된 것이다. 노무현 경제패망의 부채를 안고서 출범한 이명박 정부는 우리 경제의 경기 부양을 위해 재건축규제완화 및 민간주택 분양 상한가 폐지 등등 경기부양책을 추진하려는 움직임을 보이고 있는 것은  매우 시의 적절하고, 또한 자유시장경제 이념에 적합한 경기부양정책이라고 생각할 수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노무현 정권과 김대중 정권에서 특권을 누렸던 친북반미사회주의 경제 지지자 및 친북반미좌파 기득권 세력들은 벌써부터 이명박 정부의 경기부양정책에 제동을 걸기 시작함으로서, 또 다시 이 나라의 경제를 혼란속에 빠트리려고 시도하고 있는 모습이 역력하다.

친북반미좌파들은, 이명박 정부 경제 정책이 실패함으로서 국민들의 원성이 높아지기를 간곡히 바라는 사회주의 집단들이며, 그래야만 친북좌파의 차기 집권이 용이하기 때문에 이슈가 생길 때 마다 국가 혼란을 부추기고 있는 것이다.  MBC PD수첩에 의해 왜곡선동으로 이루어진 포플리즘적 광우병 촛불집회가 이의 전형적인 예임은 두 말할 나위없다.

10년 동안이나 용처불명의 국부 유출과 과대한 국부를 손실시킨 좌파정부집권으로 퇴락된 우리의 경기를 회복시키기 위하여 이명박 정부가 거시적 측면에서 경기부양책을 검토하고 있는 것은 국민들이 바로 원하는 자유시장경제의 운용시동이라는 점에서 매우 환영하는 분위기다.

거품 운운하면서 이명박 정부의 경제정책에 사사건건 발목을 잡는 친북반미좌파들의 영혼에는 도대체 애국심이나 국민을 사랑하는 마음은 추호도 없고 오로지 친북반미좌파들의 재집권 전략만이 있다는 사실을 우리는 잊어서는 안 될 것이다.

자유언론인협회장·국민행동본부부본부장·인터넷타임즈 발행인 양영태(전 서울대 초빙교수·치의학 박사)
2008년07월11일 12:30:05초  

2018년 10월25일
[MBN-뉴스와이드]
2018년 6월25일
[MBN-뉴스와이드]'살생부' 등장…한국당 모두 다른 목소리, 무슨 상황?
2018년 2월8일
[MBN-뉴스와이드]
2017년 10월27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2017년 10월13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검찰, 李 묵비권 행사에도 혐의 입증 …
"공채 가장해 전교조 특채"… 조희연, …
[단독] 대장동 개발사업 관련 이재명 …
윤석열 대통령, 국민의힘 지도부와 무…
尹 “제2의 중동붐 위해 신발 닳도록 …
나경원, 전당대회 불출마…"당 분열 우…
[사설]‘文에 내줄 시간도 존경도 없다…
깡패를 깡패라고 부르는 용기있는 법무…
 
   1. 명절 후유증 극복법은?…비타민D 섭취하거나 …
   2. 깡패를 깡패라고 부르는 용기있는 법무장관
   3. 채용강요한 민노총 건설노조원 무더기 경찰 송…
   4. 24일 '전국 최강한파' 서울 영하 17도…서…
   5. 젋은 과학자들 만난 尹…"과학기술은 안보·…
   6. 나흘간 5차례 정상회동… UAE, 尹 첫 국빈…
   7. [류근일 칼럼] "청춘 바쳐 싸워 이른 결론…
   8. 나경원, 전당대회 불출마…"당 분열 우려 막…
   9. 尹 “제2의 중동붐 위해 신발 닳도록 뛸 것…
   10. 네티즌들, 윤 대통령의 이승만 소환에 대해 "…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43-1  전화: (02) 784-5798, FAX: (02) 784-2712  발행인·편집인: 양영태   dentimes@chol.com
개인정보보호정책  l  광고안내    Copyright  2005 인터넷타임즈 www.internettime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