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타임즈 -internettimes.co.kr-
Search
편집: 7월24일(수) 08:03    

인터넷타임즈 > 뉴스
 프린트 하기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박근혜 전 대표의 원칙과 정의감을 기대하며…
“김종필 + 정몽준 + 이명박을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어제 검찰의 BBK 사건에 대한 수사결과가 공정치 못하다는 여론이 강하게 표출되고 있다.

이명박 후보가 동아일보, 중앙일보, 월간중앙 등과 인터뷰를 하면서 분명히 “BBK는 내가 만들었다”고 인터뷰했었다.

그런대 후보가 된 후 이명박 후보는 그가 BBK와 관련하여 인터뷰했던 말들이 모두 ‘오보(誤報)'였다고 말을 바꿨다.

또 이명박 후보가 BBK회장일 때, 이장춘 전 대사에게 주었던 명함의 실체가 나왔는데도 불구하고 명함과 관련한 참고인 조사가 전혀 없었다는 것은 검찰의 수사결과에 대한 신뢰를 떨어뜨렸다.

지금 대한민국은 중대한 기로(岐路)에 직면해 있다.
대통령 후보에 대해 검증절차가 의미가 없어진 지금, 앞으로 대통령이나 고위공직자가 되려는 사람에게 무슨 검증절차가 필요하다는 말이 성립되겠는가. 과거에 무엇을 했건, 무슨 행위를 했건 이젠 의미 없는 일이 되어버린 것이 아닌가.

자유 민주주의의 대의와 조국의 미래를 위해 박근혜 전 대표에게 질문해야 할 상황이 바로 지금인 듯하다. 동시에 박근혜 전 대표의 현명한 정치적 판단을 간곡히 기대해 보는 것도 많은 국민들이 지닌 공통적 인식이라고 생각된다.

박근혜 전 대표님에게,

BBK에 대한 검찰의 수사결과를 100% 수긍하십니까?
수긍한다면 더 할 말이 없습니다.

만약 검찰 수사결과를 100% 수긍하시지 않는다면, 박근혜 식 원칙으로 정치행위를 하셔야 하지 않겠습니까.

원칙이 아닌 것은 가질 않고, 하질 않았던 것이 박근혜 전 대표의 길이었던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만약 박근혜 전 대표께서 BBK수사 결과를 100% 수긍하지 않으면서도 이명박 후보를 위해 유세에 가담하시는 것이 여태까지 지켜왔던 박근혜 전 대표의 원칙에 부합되는 정치행위일까요?

박근혜 전 대표님!
당(黨)이 중요합니까?
아니면,
대한민국의 미래가 더 중요합니까?

박근혜 전 대표님!
김대중 좌파정권을 수립하는데 앞장 선 대한민국 보수세력의 배신자 김종필과,
그리고
노무현 좌파정권을 수립하는데 앞장 선 대한민국 보수세력의 배신자 정몽준과,
함께 웃으며 손을 잡고 함박웃음을 띄고 있는 이명박 후보의 화려한(?) 모습을 보고,
박 전 대표께서는 이러한 길이 큰 정치인이 가야할 원칙의 길이라고 생각하십니까?

박 전 대표님의 큰 정치적 결단을 기대합니다.


자유언론인협회장. 육해공군해병대(예)대령연합회 사무총장. 인터넷타임즈 발행인 양영태 (전 서울대초빙교수. 치의학박사)

뉴스일자: 2007-12-06
2008년06월14일 15:41:09초  
양영태 발행인의 전체기사  
2018년 10월25일
[MBN-뉴스와이드]
2018년 6월25일
[MBN-뉴스와이드]'살생부' 등장…한국당 모두 다른 목소리, 무슨 상황?
2018년 2월8일
[MBN-뉴스와이드]
2017년 10월27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2017년 10월13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한동훈 선출의 사상사적 의미
국민의 이중성
한동훈 인성이 나경원에 준 상처
바이든의 사퇴와 이재명의 깽판
소환되는 ‘탄핵의 흑역사’윤석열 탄핵…
체코 원전 수주 쾌거...한겨레의 '평…
큰 지도자는 고자질 하지 않는다!
공영방송들 행패, 극심 하기 짝이 없다
 
   1. 한동훈 선출의 사상사적 의미
   2. 한동훈의 덕성(德性)
   3. 박정훈 "대통령실로부터 수사 관련 구체적 연…
   4. 인기 없다 하더라도, 칭찬할 것은 칭찬해야
   5. [사설] 태영호 향해 '좌익'이라던 민주당, …
   6. 국민의 이중성
   7. 추경호, "누가 당 대표 되든 원내 사안은 …
   8. 한동훈에겐 마치 소시오패스처럼 '인간'이 빠…
   9. 김두관 “재판서 유죄 받으면 당·본인 큰 부…
   10. 윤석열 대통령이 불쌍하다!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43-1  전화: (02) 784-5798, FAX: (02) 784-2712  발행인·편집인: 양영태   dentimes@chol.com
개인정보보호정책  l  광고안내    Copyright  2005 인터넷타임즈 www.internettime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