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타임즈 -internettimes.co.kr-
Search
편집: 10월5일(수) 16:29    

인터넷타임즈 > 뉴스
 프린트 하기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열린당! 강 대표 접대비까지 트집 잡나?
열린당 대표는 접대 시, 2500원짜리 해장국 먹나?

겨우 감시한다는 것이 추잡스럽게 밥값 감시해?


열린우리당이 한나라당 강재섭 대표를 매우 지저분한 방법으로 공격하고 있다. 열린우리당 지도부가 정치행위를 하기위해 접대할 때는 그 엄청난 식사비가 들었다는 사실을 잊어버린 듯, 치사하고, 유치한 방법으로 한나라당 강재섭 대표가 수행원 등과 함께 직무상 특별접대를 하면서 100여만 원 식사비 지불한 것 가지고, 열린우리당 부대변인이라는 자가 언론을 통하여 공개적으로 왈가왈부 주절대는 비판을 보니 도대체 열린우리당은 당명(黨名)을 ‘야당 대표 접대비 감시당’으로 명칭을 바꿔야 할 것 같다.

열린우리당은 야당의 강재섭 대표가 한나라당의 대표 자격으로써 직무상 식사하는 곳을 쫓아다니면서 얼마짜리 밥을 먹는지, 또 누가 밥값을 내는지 따위의 그런 거나 뒷조사하고 다니는 것이 중요 당무(黨務)란 말인가? 야당 대표가 손님을 특별 접대한 ‘접대비’까지 거명하며 비난해야 하는 열린우리당 부대변인은 할 일이 겨우 그 정도밖에 없는가? 열린우리당은 그렇게 할 일이 없나?

제일 야당 대표가 공적인 모임에 가서 손님을 특별접대하고, 수행원들을 포함하여 함께 식사를 하고 술을 들었다면, 100여만 원은 아무런 시비 거리가 될 수 없다. 열린우리당은 오죽 할 일이 없으면, 야당 대표 특별 접대비가지고 시비를 해야만 하는지 참으로 딱하고 불쌍하기만 라다.

지금 열린우리당은 서로 배신과 변절이라고 아우성치면서 상처로 얼룩지고 있는 자기 모습을 보고 스스로 몸을 낮추기에 노력해도 부족할 때인데, 야당 대표가 특별 접대한 접대비가지고 ‘한건’, ‘한탕’했다는 식으로 당(黨) 부대변인이 공식 발표해대는 모습은 가히 추풍낙엽이 떨어지는 열린우리당의 마지막 최후발악하는 모습을 보는 것 같아 처량한 마음까지 든다.

열린우리당이 정치 작전하여 북에다 가져다 퍼 준 돈이 과연 얼마나 되나? 이제는 야당 대표가 직무상 접대하는 것까지 감시 감독해야 하는 열린우리당의 추한 모습에 구역질이 날 정도다.

열린우리당은 김근태 의장이하 당(黨) 지도부가 벌건 대낮에 개성에 가서 춤판 벌이고, 호화식사에 술을 곁들여 북한 여성 접대를 받으며 음주 가무한 것은 다 누가 낸 돈이며, 그 액수는 도대체 얼마인가? 서영교 부대변인은 이 말에 답변을 해보라!

야당 대표 특별 접대비가 왜 국민의 혈세인가?
야당 대표 접대비를 왜 혈세 운운하며 모략중상을 하고 있나?
미쳐도 단단히 미친 짓이다.

야당 대표 특별 접대비를 발표하기 전에 열린우리당이 집권 이래 지금까지 열린우리당 지도부가 식사하며 쓴 돈 액수가 과연 얼마인가를 한번 챙겨보는 것도 부대변인이 해야 할 일 아닌가? 망해가고 있는 열린우리당이 무슨 낯짝으로 야당 대표가 공무상 특별 접대한 접대비가지고 트집을 잡는지 정상적인 시각으로는 도저히 이해할 수 없는 코미디다.

6~7명 수행원을 포함해서 공무상 특별 접대를 하자면, 100여만 원 접대비는 그리 큰 액수가 아니다. 열린우리당은 꼬투리 잡으려면, 꼬투리다운 것을 잡도록 하라. 열린우리당은 자기 집 내부가 부서지는 왁자지껄한 파열음이나 잘 봉합하도록 노력하는 것이 도리가 아닌가?

열린우리당이 집권한 이래 국가 빚이 수조원대를 넘긴 국가 부채증가의 주체들이 바로 열린우리당이다. 국가부채를 한없이 증가시킨 열린우리당이 겨우 한다는 짓이 혈세 운운하며 야당 대표 특별 접대비가지고 트집을 잡고 있나?

하마처럼 국민 세금을 올리고, 수많은 국민 혈세를 낭비하면서 각종 쓸데없는 위원회를 만들어 간첩이 장성을 조사하는 위원회를 만들지를 않나, 또 실정법에 의해 판결한 법관들을 실명 공개해서 명예와 인권을 더럽히는 행동을 하질 않나? 이 모두가 집권당인 열린우리당이 자행한 자화상이라는 사실을 깊은 통회의 마음으로 반성해도 부족 할 텐데 자기 구린 것은 감춰둔 채 야당 대표 특별 접대비가지고 무슨 큰 건수나 잡았다는 듯이 그렇게 야단들인가?

집권당인 열린우리당은 집값을 수억 원 올려놓고, 나라 빚도 수조원이나 빚져놓고, ‘배신’, ‘분열’로 제 집은 쑤세기 판이 되었는데 보이는 것은 야당 대표 접대비만 보인다니, 참으로 열린우리당 모습이 가련하고 한심하기만 하다.

특별하게 만나 접대차원에서 당 대표가 수행원들과 함께 100여만 원 비용이 나온 것은 아무런 화제꺼리 대상이 될 수 없다. 점심 한 끼 당(黨) 대표가 특별 접대한다고 든 비용가지고 트집 잡는 열린우리당의 모습을 보니 과연 ‘분열’, ‘배신’, ‘탈당’ 할 만한 정당임에는 틀림이 없는 것 같다.

야당 대표의 100여만 원 특별 손님 접대비가지고 혈세라고 거짓말하며 난리치는 한심한 열린우리당 부대변인의 발표를 보면서, 그리도 트집 잡을 것 없고, 욕할 것이 없어 겨우 야당 대표 식사 접대비까지 물고 늘어져야 하는 것이 집권당의 참 모습인가 생각해보니 가련하고 측은한 마음 한 없이 든다! 참으로 유치하고, 애처롭기만 하다!

열린우리당은 깊은 반성 속에 자기 집 내부나 단속하라!
태풍이 몰아치는 비상시에도 골프나 치러 다니던 사람들이 바로 열린우리당의 집권세력 아니었던가?
열린우리당의 암수(暗數)를 알만하다.

서울의 물가가 가히 세계에서 다섯 손가락 안에 들어가도록 물가를 잡지 못한, 더욱이 거액의 세금을 국민들로부터 거둬들이고 하늘 치솟듯 올라가는 물가 하나 잡지 못하는 열린우리당이 무슨 낯짝으로 야당 대표 특별 접대비가지고 트집 잡고 난리냐? 물가가 오르니 음식 값도 오르는 것이 당연한 것 아닌가?

열린우리당의 자기 성찰이 있기를 바란다!
부대변인쯤 되면 공적인 발표의 주제가 무엇인지를 잘 선택하라!


자유언론인협회장. 육해공군해병대(예)대령연합회 사무총장·대변인 양영태 (전 서울대초빙교수. 치의학박사)

뉴스일자: 2007-02-03
2008년06월13일 18:26:33초  
양영태 발행인의 전체기사  
2018년 10월25일
[MBN-뉴스와이드]
2018년 6월25일
[MBN-뉴스와이드]'살생부' 등장…한국당 모두 다른 목소리, 무슨 상황?
2018년 2월8일
[MBN-뉴스와이드]
2017년 10월27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2017년 10월13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한호석에게 보내는 공개서한
與 윤리위, 이준석에 출석 요구…李 "…
인도 총리가 간곡히 요청했다더니… '…
이효리 욕설 파문 해결한 '소리 전문가…
현직 대통령 비하 만화에 상 준 한국만…
장관 해임 건의 폭주 ‘이재명黨’ 국…
“尹 흔들어 무얼 노리나? 朴 탄핵 전…
스스로 ‘XX들’이 되고 있는 천방지…
 
   1. '한동훈 스토커'는 친민주당 성향 유튜브 관…
   2. “尹 흔들어 무얼 노리나? 朴 탄핵 전야 같…
   3. 尹 대통령 "北 핵무기 사용하면 압도적 대응…
   4. 스스로 ‘XX들’이 되고 있는 천방지축 민주…
   5. [류근일 칼럼] 뻔뻔한 운동권, MBC 조작보도…
   6. 현직 대통령 비하 만화에 상 준 한국만화영…
   7. 이효리 욕설 파문 해결한 '소리 전문가' 배…
   8. 인도 총리가 간곡히 요청했다더니… '김정숙 …
   9. 與 윤리위, 이준석에 출석 요구…李 "위헌·…
   10. 장관 해임 건의 폭주 ‘이재명黨’ 국익 자해…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43-1  전화: (02) 784-5798, FAX: (02) 784-2712  발행인·편집인: 양영태   dentimes@chol.com
개인정보보호정책  l  광고안내    Copyright  2005 인터넷타임즈 www.internettime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