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타임즈 -internettimes.co.kr-
Search
편집: 9월20일(월) 13:45    

인터넷타임즈 > 뉴스 > 안보
 프린트 하기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혈서 충성맹세, 北 공작원들이라면 반드시 거쳐야 하는 통과의례
북한 지령으로 청주에서 F-35A 도입 반대 활동을 했던 이들의 혈서가 진짜라면

글 최우석 월간조선

북한의 지령을 받아 미국산 스텔스 전투기 도입 반대 활동을 했다는 혐의를 받는 충북 청주 지역 활동
가 4명이 2017년 5월 충북도청 브리핑룸에서 문재인 대선 후보 지지선언을 하고 있다. 조선DB.
북한의 지령을 받아 스텔스 전투기인 F-35A 도입 반대 활동을 벌인 인사들은 북에 ‘충성을 맹세한다’는
취지의 혈서(血書)를 썼다고 한다.



“영명한 우리 원수님! 만수무강하시라!”, “위대한 원수님의 영도, 충북 결사옹위 결사관철”, “생명이 다
하는 순간까지 원수님과 함께”, “원수님의 충직한 전사로 살자”는 내용이 담겼다고 한다.



청주 지역 노동단체 출신 4명의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를 수사 중인 국정원과 검·경은 이들로부터 USB
를 압수했는데, 여기에 충성맹세 혈서 등 북한 공작원과 주고받은 것으로 보이는 ‘지령문’과 ‘보고문’ 등
약 60건의 관련 증거가 들어있었다고 한다.



이들은 지난 대선에서 문재인 후보의 특보단으로 활동한 것으로 알려졌다. 대권 도전을 선언한 장성민
전 의원은 자신의 소셜미디어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간첩의 지원을 받아 대한민국 대통령에 당선되었
다는 말인가"라고 했다.



청와대는 "언급한 가치가 없다"고 일축했다.



F-35A 도입 반대 활동가들은 지난 2일 영장실질심사에서 혐의를 전면 부인했다.



이들의 변호인은 “국정원 수사에 납득이 되지 않는 점이 많다”며 “북한으로부터 받았다는 활동비 2만
달러를 어떻게 국내로 반입한 것인지, USB에서 발견됐다는 ‘지령문’과 ‘보고문’이 어떤 경로로 오간 것
인지에 대한 소명이 없다”고 주장했다.



다만 혈서로 충성맹세를 하는 것은 북한 공작원들의 고전적 수법이자, 반드시 거쳐야하는 통과의례인
것으로 알려졌다.




2010년 김정은으로부터, 김정남 암살 지령을 받고 중국에서 활동해 온 김모씨의 수사기록을 보면 그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과 당과 수령을 위하여 이 한 몸을 바치겠다’는 취지의 맹세문에 피로 서명을
한 뒤 김일성·김정일 초상화 앞에서 기념 촬영을 했다.



김씨는 탈북자로 위장 2012년 태국을 통해 한국으로 들어왔다. 그는 국정원과 군, 경찰로 구성된 합동
신문 센터에서 1~2개월 동안 북한 내 행적과 탈북 목적에 대해 조사를 받았는데 이 과정에서 공작원임
이 드러나 체포됐다.



글=최우석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1.08.07
출처;월간조선
2021년08월07일 11:12:25초  

2018년 10월25일
[MBN-뉴스와이드]
2018년 6월25일
[MBN-뉴스와이드]'살생부' 등장…한국당 모두 다른 목소리, 무슨 상황?
2018년 2월8일
[MBN-뉴스와이드]
2017년 10월27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2017년 10월13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윤석열, TV예능서 ‘그런 사람 또 없…
최재형 국민의힘 예비후보
40대 지지율 급락, 文 지지율 추락……
‘이재명 저격수’ 장영하 변호사의 본…
이번 추석에도 찾아온 “결혼은 언제?…
“새파란 녀석” “싹수노란 자식”… …
[터치! 코리아] 나라님도 안 하는 나…
이러니 매표 소리가 나온다… "나도 줘…
 
   1. 40대 지지율 급락, 文 지지율 추락… "잘한…
   2. “새파란 녀석” “싹수노란 자식”… 정철승,…
   3. 이번 추석에도 찾아온 “결혼은 언제?” 잔소…
   4. ‘이재명 저격수’ 장영하 변호사의 본격 문제…
   5. 윤석열, TV예능서 ‘그런 사람 또 없습니다…
   6. 최재형 국민의힘 예비후보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43-1  전화: (02) 784-5798, FAX: (02) 784-2712  발행인·편집인: 양영태   dentimes@chol.com
개인정보보호정책  l  광고안내    Copyright  2005 인터넷타임즈 www.internettime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