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타임즈 -internettimes.co.kr-
Search
편집: 1월16일(화) 14:05    

인터넷타임즈 > 뉴스 > 국제
 프린트 하기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미 국무부 “북핵 해결 도움 안되는 남북관계 진전 불가”

북한 전문가 “핵무기 포기 않으려는 북한 입장에서 대화는 형식” 지적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18-01-04 오전 9:29:09

남북한 간 판문점 연락통신이 재개된 가운데 미 국무부는 북핵 문제 해결에 도움되지 않는 남북 관계
개선은 의미가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미국 국무부의 카티나 애덤스 동아태 담당 대변인은 3일 남북한 간 판문점 연락통신 재개를 환영하느
냐는 자유아시아방송(RFA)의 질문에 “미국은 북한에 대한 일치된 대응과 관련해 한국과 긴밀한 접촉을
지속하고 있다”며, “남북관계 진전은 북한의 핵프로그램 해결과 별도로 진척될 수 없다”고 답했다.

앞서 니키 헤일리 유엔 주재 미국 대사도 2일 기자들과 만나 남북대화와 관련한 질문에 북한 비핵화와
연계되지 않는 대화는 아무런 의미도 없다고 단언했다.

문재인 대통령도 지난해 6월 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첫 정상회담을 앞두고 미국 CBS방송과의
회견에서 “대화를 위한 대화는 할 필요가 없다”며, “우선 북한의 핵과 미사일 프로그램 동결이 이뤄져
야 하고, 두번째 단계로 북한 핵프로그램의 완전한 해체를 이뤄야 한다”고 지적한 바 있다.

또 남북한 대화에는 북한의 비핵화 논의가 반드시 포함되어야 한다는 전문가들의 지적도 나왔다.

미국의 한반도 전문가인 에반스 리비어(Evans Revere) 브루킹스연구소 객원선임연구원은 3일 자유아
시아방송에, “북한이 핵을 포기하지 않을 것임을 분명히 한 후 대화를 제안한 것은 앞으로 북한이 원하
는 방향으로 정치·외교·전략적 협상에 나서겠다는 의도”라며, 북한이 제재 해제나 한미연합군사훈련 잠
정 중단 등을 요구할 경우 한국은 미국 등 동맹국과의 긴밀한 협의를 통해 북한의 비핵화 목표를 염두에
두고 응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스웨덴 린네대학 정치학과 최연혁 교수도 자유아시아방송에 “핵무기를 포기하지 않으려는 북한 입장
에서 대화는 사실 형식”이라며, “북한이 대륙간탄도미사일의 지속적 발전 등을 위해 시간을 벌며 미국
과의 직접 협상에 나설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어, 한국을 따돌리고 미국과 직접대화에 나설 경우 한국은
더 어려운 상황에 처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출처;코나스
2018년01월04일 09:49:35초  

2017년 10월27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2017년 10월13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2017년 10월4일
[MBN-뉴스]
2017년 9월22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2017년 9월1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부정청탁금지법 시행령 개정안 16일 국…
방사청, 군 경계 시스템 사업에 ‘지…
美 동맹국들 “남북대화 반기지만, 對…
대한상의, 여당에 '경제계 6대 현안' …
이라크 바그다드서 연쇄 자폭테러…최…
향군, 성화 봉송로에 현수막 걸어 올림…
보훈처, 생계곤란 독립유공자 (손)자녀…
[조선닷컴 사설] '공짜 지하철' 드는…
 
   1. '평창 D-30' 경제계, "올림픽 성공 개최…
   2. 남북대화, 환영하되 감격하지 말자
   3. 백악관 “트럼프, 적절한 시점∙상황에…
   4. 틸러슨 등 16개국 외교장관, 밴쿠버서 북핵…
   5. 2018 채용 시장..대기업 ‘구름 낀 맑음’…
   6. [조선닷컴 사설] "가상 화폐가 마지막 희망"…
   7. 38노스 “北, 핵실험 위해 풍계리 핵실험장…
   8. 트럼프 "WSJ, 김정은과 매우 좋은 관계인 …
   9. '北 예술단 파견' 조명균 "첫출발 중요…서…
   10. 시장 거스르는 정책이 일자리 막는다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43-1  전화: (02) 784-5798, FAX: (02) 784-2712  발행인·편집인: 양영태   dentimes@chol.com
개인정보보호정책  l  광고안내    Copyright  2005 인터넷타임즈 www.internettime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