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타임즈 -internettimes.co.kr-
Search
편집: 2월27일(화) 12:30    

인터넷타임즈 > 뉴스 > 경제
 프린트 하기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화물연대 파업으로 인한 직, 간접 손실 10조원대
한국경제연구원 발표, 파업으로 수출 0.25% 감소

글 정혜연 월간조선 기자 hychung@chosun.com트위터페이스북기사목록프린트하기글자 크게글자 작


올해 화물연대 파업으로 인한 직, 간접 경제적 손실 10조원대에 달한다는 분석이 나왔다.



한국경제연구원(이하 한경연)은 지난 6월과 최근 있었던 화물연대 파업으로 인한 자동차, 철강, 석유화
학, 시멘트, 타이어 등 부문별 직접 피해규모(5조8000억원)를 산출하고, 그로 인한 간접적 경제손실 규
모까지 추정한 결과, 파업으로 인해 10조4000억원(GDP의 0.52%)의 직·간접 경제적 손실이 발생한 것
으로 나타났다고 발표했다. 이는 GDP의 0.52%에 달하는 금액이다. 화물연대 파업으로 인해 투자는
0.32%, 수출은 0.25%, 고용은 0.17%씩 각각 감소하는 효과가 나타나는 것으로 추정됐다.



한경연이 안전운임제 일몰 기한 연장(3년 간)이 경제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한 결과, 2022년의 운임인상
률이 3년 간 지속될 경우 매년 2조7000억원(GDP의 0.13%)씩 3년 간 8조1000억원의 경제적 비용이 발
생하는 것으로 추정됐다. 안전운임제 일몰 연장 시, 고용은 연 0.04%, 수출은 연 0.1% 감소할 것으로 전
망됐다. 한경연에 따르면, 지난 3년 간(2020∼2022년) 안전운임제 시행에 따른 누적 경제적 비용 규모
는 21조2000억원으로 추산된다. 특히 안전운임제 도입 첫 해인 2020년에는 운임이 12%이상 크게 인상
되면서, 경제적 손실규모가 GDP의 0.69%에 달하는 12조7000억원으로 나타났다.



안전운임제 일몰 연장과 함께 적용대상 확대까지 이뤄질 경우, 매년 최소 21조5000억원에서 최대 21조
9000억원(GDP의 1.04%~1.07%)의 경제적 비용이 발생하는 것으로 추정됐다. 3년 간 누적 경제적 비용
추정치는 65조3000억원에 달했다. 또 수출은 연 0.90%~0.94%, 고용은 연 0.33%~0.34% 감소하는 것
으로 나타났다.



분석을 맡은 조경엽 한경연 경제연구실장은 “안전운임제를 통한 교통안전 제고효과는 불분명한 반면
경제적 비용은 상당히 크므로 산업경쟁력에 전혀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지적하면서 “교통안전은 법,
제도, 교통문화 등을 통해 확보하는 것이 올바른 방향이며 운임가격을 보장한다고 해결되는 문제가 아
니다”라고 강조했다.



글= 정혜연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2.12.15
출처;월간조선
2022년12월16일 09:15:29초  

2018년 10월25일
[MBN-뉴스와이드]
2018년 6월25일
[MBN-뉴스와이드]'살생부' 등장…한국당 모두 다른 목소리, 무슨 상황?
2018년 2월8일
[MBN-뉴스와이드]
2017년 10월27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2017년 10월13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이수진 의원은 왜 "이재명 거짓말하고 …
친북좌파의 [이승만 죽이기] ··· 썩…
대한민국, 이승만의 교육에서 시작됐다…
류근일 칼럼 : 한국인은 선택하라. …
[단독] 개혁신당, 6억6654만원 돌…
주사파 출신 국회의원 몇 명인지 세어…
李 관련 변호사들 공천 약진과 이수진 …
신문 간지(間紙)엔 미담(美談)도 있고…
 
   1. 70년전 미국 신문 기고 전문, 이승만이 윤…
   2. 李 관련 변호사들 공천 약진과 이수진 의원의…
   3. [단독] 개혁신당, 6억6654만원 돌려줄 길…
   4. 심층 인터뷰 ‘반미 투사’서 ‘운동권 청소…
   5. 김종인이 받았던 뇌물 2억1000만원의 가치.…
   6. 류근일 칼럼 : 한국인은 선택하라. 전향 운…
   7. 주사파 출신 국회의원 몇 명인지 세어볼까요?…
   8. 이수진 의원은 왜 "이재명 거짓말하고 있다"…
   9. 대한민국, 이승만의 교육에서 시작됐다 ··…
   10. ‘이재명의 심장’ 그 자신이 버렸다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43-1  전화: (02) 784-5798, FAX: (02) 784-2712  발행인·편집인: 양영태   dentimes@chol.com
개인정보보호정책  l  광고안내    Copyright  2005 인터넷타임즈 www.internettime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