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타임즈 -internettimes.co.kr-
Search
편집: 8월14일(일) 08:18    

인터넷타임즈 > 뉴스 > 경제
 프린트 하기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물가 상승 4% 턱밑…소득 3만5천 달러 더 공허해졌다

물가가 가파르게 오르며 일상생활을 위협할 지경이 됐다. 인플레이션은 ‘소리 없는 도둑’이라는 말처럼 소
득 증가분이나 코로나 지원금도 무위로 돌린다. 더 심각한 문제는, 대선 이후에 물가 폭등이 예고돼 있다
는 점이다. 통계청이 4일 발표한 2월 소비자물가는 3.7%(전년 동월 대비) 급등했다. 지난해 10월 3.2%를
기록하면서 3%대에 진입한 이후 11월부터는 3% 후반대에 접어들어 연속해서 4%에 근접하는 고공 행진이
다. 물가 상승이 세계적 현상이고, 원인도 에너지·원자재 가격 급등세 등 글로벌 요인이 크게 작용한다. 그
러나 문재인 정부의 잘못된 경제 정책, 특히 대선을 앞둔 정치권의 현금 뿌리기에 무책임하게 부화뇌동해
물가 문제를 더 악화시킨 책임도 크다.

이런데도 정부는 국민소득이 늘었다고 생색을 낸다. 지난해 1인당 국민총소득(GNI)이 10.3%(달러화 기
준) 늘었지만, 환율·고물가 효과가 55%를 넘어 대다수 국민에겐 공허할 뿐이다. 한국행정연구원의 지난해
11월 설문조사에선 68%가 평균 월 소득이 코로나 전인 2019년보다 줄었다고 응답했다. 지난해 4분기 처분
가능소득의 평균소비성향은 67.3%로 2006년 이후 최저치였다. 현대경제연구원에 따르면, 가계 소비 중 식
비 비중을 보여주는 엥겔계수는 지난해 12.86%로, 2000년(13.29%) 이후 최고치다. 마치 저소득 후진국형
소비 구조를 보는 듯하다.

한국은행은 최근 올해 소비자물가 상승률 예상치를 2%에서 3.1%로 올렸다. 10년 만의 최고치다. 3.0%인
성장률 전망치보다 높아, 실질국민소득은 마이너스가 된다. ‘맹탕 성장’이라는 얘기다. 러시아의 우크라이
나 침공으로 문제가 더 심각해졌다. 한은이 배럴당 85달러로 전제했던 원유가는 벌써 110달러를 넘었다.
문 정부의 돈 풀기로 지난해에만 유동성이 400조 원 넘게 급증해 고물가를 부추긴다. 대선을 의식해 눌러
놓았던 전기료·대중교통 요금 등도 줄줄이 인상될 것이다. 두 달 후면 임기가 끝나는 문 정부는 ‘반짝 효
과’를 자화자찬하며 유류세 인하 연장 같은 뻔한 레퍼토리만 반복한다. 혹세무민 수준이다. 고물가·고금리
공포에 휩싸인 국민 고통을 직시하기 바란다.

출처;문화일보
2022년03월05일 11:18:02초  

2018년 10월25일
[MBN-뉴스와이드]
2018년 6월25일
[MBN-뉴스와이드]'살생부' 등장…한국당 모두 다른 목소리, 무슨 상황?
2018년 2월8일
[MBN-뉴스와이드]
2017년 10월27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2017년 10월13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선당후사는 을씨년스럽고, 근본 없는 …
대통령이 이새끼 저새끼?...이철규 의…
이명박 사면 불발 뒤엔 ‘한동훈 반대…
한동훈, 민주당이 죽인 검찰 ‘등’으…
민주당, 지나친 대통령 꼬투리잡기 프…
한동훈 "검수완박 시행령 개정안, 법대…
"한국 사드가 왜 중국의 안보이익을 …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15일 복권…경…
 
   1. '내부 총질로 죽은 사람'이 '이준석!'입니…
   2.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15일 복권…경영활…
   3. 이명박 사면 불발 뒤엔 ‘한동훈 반대’ 있었…
   4. 대통령이 이새끼 저새끼?...이철규 의원 "문…
   5. 한동훈, 민주당이 죽인 검찰 ‘등’으로 살…
   6. "선당후사는 을씨년스럽고, 근본 없는 용어"…
   7. 민주당이 밀어붙인 검수완박법, 법무부 시행령…
   8. 한동훈 "검수완박 시행령 개정안, 법대로 한 …
   9. 민주당, 지나친 대통령 꼬투리잡기 프레임은 …
   10. "한국 사드가 왜 중국의 안보이익을 해치나?…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43-1  전화: (02) 784-5798, FAX: (02) 784-2712  발행인·편집인: 양영태   dentimes@chol.com
개인정보보호정책  l  광고안내    Copyright  2005 인터넷타임즈 www.internettime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