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타임즈 -internettimes.co.kr-
Search
편집: 6월17일(일) 09:09    

인터넷타임즈 > 뉴스 > 사회
 프린트 하기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제주에 발 묶인 승객 7천47명, 12일 수송 예정"
12일 오전 3시25분부터 오전 6시까지 제설차 3대·제설 약품 살포기 1대 동원, 제설작업 실시

박영근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01.12 08:30:18

제주도에 대설경보가 내려져 이틀째 제주에 발 묶인 7천여명의 승객들이 오늘(12일) 모두 수송될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12일 한국공항공사 제주지역본부는 "이날 정기편 195편 중 빈 좌석 5천279석과 임시편 12편의 빈 좌석 2천553석을 통해 약 7천명의 대기 승객들을 하루에 모두 수송시킬 계획이다"고 밝혔다.

제주지역본부측에 따르면, 이틀간 발이 묶인 결항편 승객은 ▲대한항공 2천23명 ▲제주항공 1천456명 ▲아시아나항공 1천157명 ▲이스타항공 889명 ▲에어부산 778명 ▲진에어 380명 ▲티웨이항공 364명 등 총 7천47명이다.

이들은 한국공항공사 제주지역본부가 제공한 매트리스 및 담요를 덮고 공항에서 새우잠을 청하며 불편함을 감수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제공된 매트리스·모포는 약 2천700세트로 알려졌다. 생수도 7천500병 등이 지원됐다.

도 당국은 체류객 지원 매뉴얼을 '경계'에서 '심각' 단계로 격상했다. 경계단계는 청사 내 심야 체류객이 500명 이상 발생할 경우 발령된다. 심각은 약 1천명 이상 체류객이 발생하는 경우다.

또 도는 택시들이 공항에서 체류객을 시내로 수송할 수 있도록 협조 요청했다. 무료 셔틀버스도 투입해 숙소로 가려는 결항 승객들을 이동시킨 것으로 전해졌다.


공항은 항공편 운항 정상화를 위해 12일 오전 3시25분부터 오전 6시까지 제설차 3대와 제설 약품 살포기 1대를 동원해 제설작업을 실시했다.

한국공항공사 측은 "활주로 상태 등을 측정해 항공기가 이착륙이 가능한지 따진 뒤 활주로 운영을 시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박영근 기자
bokil8@newdailybiz.co.kr

출처;뉴데일리
2018년01월12일 15:38:26초  

2018년 2월8일
[MBN-뉴스와이드]
2017년 10월27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2017년 10월13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2017년 10월4일
[MBN-뉴스]
2017년 9월22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탈북민 "남한이 북한 닮아간다...망명…
보수를 누가 보수하나
최저임금 충격에 주52시간 태풍… 투자…
자유한국당의 CVID, 오히려 기회다
자유-우파 '다시 만들기'
마이클 그린 CSIS 선임副소장 “한국…
고춧가루 51%, 무 45%, 쌀 27%↑…
해리스 주한미국대사 지명자 “한미훈련…
 
   1. 161억원 쓰고 수조원 '홍보효과'… 싱가포…
   2. 6월 12~13일에 올지 모를 안팎의 먹구름
   3. [최보식이 만난 사람] "북한이 '속일 가능성…
   4. 펜스 "트럼프 대통령, 웜비어 기억하며 싱가…
   5. 최선·차선·차악·최악, 한반도 운명 4가지 …
   6. [조선닷컴 사설] 오늘 미·북 회담, '단기간…
   7. [북미정상회담] 트럼프 "우리는 잘 될 것……
   8. 미·북 정상 합의문 내용 아직 비공개…트럼…
   9. AFP “北, 완전한 비핵화 약속…美는 김정…
   10. 美北 정상 합의문의 네 가지 요점(英文)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43-1  전화: (02) 784-5798, FAX: (02) 784-2712  발행인·편집인: 양영태   dentimes@chol.com
개인정보보호정책  l  광고안내    Copyright  2005 인터넷타임즈 www.internettime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