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타임즈 -internettimes.co.kr-
Search
편집: 6월19일(수) 13:29    

인터넷타임즈 > 뉴스 > 정치
 프린트 하기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개혁신당 이준석 당선자 논리대로라면 국민 70%는 어리석은 사람
유창한 영어로 인요한 윤석열 비판...논리 허점

유창한 영어로 인요한 윤석열 비판...논리 허점
글 최우석 월간조선 기자 woosuk@chosun.com트위터페이스북기사목록프린트하기글자 크게글자 작


개혁신당 이준석 당선자는 영어만 하면, 논란을 일으키는 모양새다. 작년 11월 4일 이준석 당선자는 부
산에서 열린 자신의 토크콘서트에 참석한 인요한 국민의힘 혁신위원장에게 뜬금없이 영어로 질문을 던
졌다. 이 과정에서 이 당선자는 인 전 위원장이 ‘우리’에 속하지 않으며 ‘불청객’이라는 투로 불만을 제
기하며 냉담한 반응을 보였다. 인 전 위원장을 ‘미스터 린턴'이라고 부르기도 했다.



이후 인 전 위원장은 이 당선자를 겨냥해 “한국의 온돌방 문화와 아랫목 교육을 통해 지식, 지혜, 도덕
을 배우게 되는데 준석이는 도덕이 없다”며 “그것은 준석이 잘못이 아니라 부모 잘못이 큰 것 같다”고
말했다고 한다.



이 당선자는 5월 27일 서울대 관악캠퍼스에서 ‘거부할 수 없는 미래’라는 주제로 130분 동안 영어로 강
연했다.



이 자리에서 그는 “한국 과학에 임박한 위협은 ‘어떤 어리석은 사람(some stupid person)’이 의대생을
늘리기 시작했다는 것”이라고 했다.



그는 ‘어리석은 사람’을 뜻하는 영어 ‘스튜피드 퍼슨(stupid person)’을 말할 때 특정인을 가리키는 단
수형(person)을 사용했다. 사실상 윤석열 대통령을 겨냥해 ‘어리석은 사람’이라는 표현을 사용했다는
해석이 나왔다.



그런데, 국민 70% 이상이 의대 정원 2000명 증원에 찬성한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문화체육관광부는 16일 한국리서치에 의뢰한 설문조사 결과를 공개했다. 이번 조사는 의대 증원 및 배
분 결정의 효력 정지 여부를 앞두고 진행됐다.



설문 결과에 따르면 응답자의 72.4%가 의대 정원 확대가 필요하다고 답했다. 60대 이상에서는 78.2%
가, 50대에서는 72.1%가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40대는 70.1%, 20대는 68.3%, 30대는 67.8% 순이었다.
소득 수준별로는 400∼600만원 구간에서 73.1%, 600만원 이상 구간에서 78.2%가 찬성했다. 이념성향
별로는 보수층에서 82.1%, 중도층에서 70.9%, 진보층에서 68.3%가 찬성했다.



이 당선자의 논리대로 의대 증원을 이뤄 낸 윤 대통령이 어리석은 사람이라면, 이를 찬성하는 국민 70%
는 뭘까.



글=최우석 월간조선 기자.

출처;월간조선
2024년05월30일 08:22:09초  

2018년 10월25일
[MBN-뉴스와이드]
2018년 6월25일
[MBN-뉴스와이드]'살생부' 등장…한국당 모두 다른 목소리, 무슨 상황?
2018년 2월8일
[MBN-뉴스와이드]
2017년 10월27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2017년 10월13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이재명 대표의 초조와 불안
이재명의 자기부정(自己否定)과 홍위병 …
애완견, 충견은 이재명이 키우는 것 같…
류근일 칼럼 : 국힘 108명 총사퇴 …
이재명 팬클럽, 판사 탄핵까지 … '조…
류근일 칼럼 : 이재명, 집권 술책 급…
[속보]‘이대생 성상납 발언’ 김준혁 …
'이재명 방탄법' 발의만 벌써 6개 … …
 
   1. 이재명 '일극체제' 어디까지 가나②
   2. 류근일 칼럼 : 김정은 애간장 녹게 생겼다
   3. '이재명 방탄법' 발의만 벌써 6개 … 李, '…
   4. 이재명 '일극체제' 어디까지 가나②
   5. [속보]‘이대생 성상납 발언’ 김준혁 의원, …
   6. 애완견, 충견은 이재명이 키우는 것 같던데?
   7. 류근일 칼럼 : 이재명, 집권 술책 급변경 …
   8. 이재명 팬클럽, 판사 탄핵까지 … '조폭집단'…
   9. 이재명 대표의 초조와 불안
   10. 이재명의 자기부정(自己否定)과 홍위병 창궐(…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43-1  전화: (02) 784-5798, FAX: (02) 784-2712  발행인·편집인: 양영태   dentimes@chol.com
개인정보보호정책  l  광고안내    Copyright  2005 인터넷타임즈 www.internettime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