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타임즈 -internettimes.co.kr-
Search
편집: 12월9일(토) 11:28    

인터넷타임즈 > 뉴스 > 정치
 프린트 하기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박범계의 불에 타 죽어와, 북의 서울 불바다 발언

글 최우석 월간조선 기자 woosuk@chosun.com트위터페이스북기사목록프린트하기글자 크게글자 작


지난 13일 열린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국민의힘 소속인 김도읍 법사위원장과 문재인 정
부에서 법무부 장관을 지낸 더불어민주당 박범계 의원 사이에 거친 설전이 벌어졌다.


박 의원이 최재해 감사원장·유병호 사무총장을 향해 '피의자', '그로테스크(기괴)'라고 말한 게 발단이
됐다.


김 위원장은 "(민주당이) 법치주의를 흔들고 있다"고 직격했고, 박 의원은 "그러다 다 불에 타 죽는다"고
반발했다. 갑자기 왜 불에 타 죽는다고 하면서 반발했는지는 맥락상 유추하기 어렵다.


다만 박 의원의 '불'과 관련한 발언이 나오면서 자연스럽게 과거 북한의 '서울 불바다' 발언이 회자된다.


‘서울 불바다’ 망언은 지난 1994년 3월 19일 김영삼 정부 당시 처음 거론돼 남측 사회의 분노를 일으켰
다.


이날 북한의 핵확산금지조약(NPT) 탈퇴를 앞두고 열린 남북 실무대표 회담에 북측 대표로 나온 박영수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서기국 부국장은 남측 실무회담 대표인 송영대 통일원 차관에게 “여기서 서울이
멀지 않습니다. 전쟁이 일어나면 불바다가 되고 말아요. 송 선생도 아마 살아나기 어려울 게요”라고 언
급한 바 있다. 이후 남북 관계가 극단으로 치달을 때마다 북한은 ‘불바다’ 카드를 꺼내 들었다.


특히 김정은 수석대변인이란 비판이 나올만큼 북한에 양보할 만큼 양보한 문재인 정권 때도 '서울 불바
다' 발언이 나왔다.


북한은 남북공동연락사무소 폭파에 강한 유감을 표명한 통일부와 국방부를 향해 "파렴치한 추태의 극
치"라면서 "입건사를 잘못하면 그에 상응하여 이제는 삭막하게 잊혀져가던 서울 불바다설이 다시 떠오
를 수도 있고 그보다 더 끔찍한 위협이 가해질 수 있다"고 위협했다.


글=최우석 월간조선 기자.

출처;월간조선
2023년09월15일 07:51:09초  

2018년 10월25일
[MBN-뉴스와이드]
2018년 6월25일
[MBN-뉴스와이드]'살생부' 등장…한국당 모두 다른 목소리, 무슨 상황?
2018년 2월8일
[MBN-뉴스와이드]
2017년 10월27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2017년 10월13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안희정 조종하던 광신도들, 새 숙주로…
與 '서울 6석' 최악 판세에 발칵… "…
[단독] 유동규 "(이재명 의혹 사건 …
황운하의 ‘잘못된 선택’[뉴스와 시각]…
다리 잃은 전사, 호국 영웅 위해 뛴다
與 ‘수원 탈환 작전’ 첫 주자 이수정…
민주당 입법독재는 흉기··· 국회와 …
문재인이 알박은 '삥땅의 달인' 유시춘…
 
   1. 野비명계 이상민 탈당…“민주당은 이재명 사…
   2. 함세웅의 음담패설에 낄낄댄 추미애 출판기념…
   3. 남욱의 권순일 관련 이재명 재판거래 의혹 진…
   4. '징역 5년' 김용 판결문인데… "이재명이 12…
   5. '울산 부정선거' 문재인 심판!
   6. 이것이 이재명의 언어다
   7. 문재인이 알박은 '삥땅의 달인' 유시춘, 법카…
   8. 황운하의 ‘잘못된 선택’[뉴스와 시각]
   9. "성남도개공 의사 결정, 이재명이 했다"… …
   10. [기자의 시각] 자신을 예수에 빗댄 野 의원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43-1  전화: (02) 784-5798, FAX: (02) 784-2712  발행인·편집인: 양영태   dentimes@chol.com
개인정보보호정책  l  광고안내    Copyright  2005 인터넷타임즈 www.internettime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