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타임즈 -internettimes.co.kr-
Search
편집: 9월20일(월) 13:45    

인터넷타임즈 > 뉴스 > 정치
 프린트 하기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송영길 대표의 이간계(離間計), 속지 않는다
나랏돈 아끼는 꼰대 보수 소리를 듣더라도 20,30세대의 등골을 빼먹으며 불필요한 빚을 물려주지 않겠습니다.

원희룡(제주지사)

송영길 대표가 저를 관심법의 소유자로 공격하셨습니다. 제가 양당 대표의 전 국민 재난 지원금 합의에
대해 우리당 이준석 대표에게 쓴소리를 했더니 송영길 대표가 이준석 대표를 옹호하고 저를 공격하면
서 우리 당을 분열시키려 이간계를 쓰고 있습니다.

송영길 대표는 윤석열 총장에 대한 파일을 쌓아두고 있다더니 x파일 이슈가 커지자 홍준표 의원이 잘
알고 있을 거라고 덮어 씌운 전적이 있습니다. 이제 이간계는 송영길 대표의 전매특허가 될 거 같습니
다.

송영길 대표는 이준석 대표의 판단에 아쉬움을 표현한 저에 대해 매사를 진영논리에 사로잡혀 상대를
적으로 보는 태도라고 지적하며 저의 이준석 대표에 대한 평가가 바뀐 데 대해서도 비판하셨습니다. 진
영논리로 상대를 적으로 보는 태도는 민주당의 전매특허라고 온 국민이 알고 있는데 내로남불을 넘어
덮어씌우기까지 하시니 황당합니다.

저는 이준석 대표의 변화를 지지했고 지금도 이준석 대표가 걸어 다니는 변화라고 생각합니다만 이번
재난지원금 지급 건은 우리 당이 추구해온 철학과 달리, 표로 접근하고 대응해서 비판하는 것입니다.
우리 편이니까 무슨 잘못을 해도 계속 편드는 것이 진영논리에 사로잡힌 것이 아니겠습니까?

송영길 대표에게 부탁드립니다. 더 이상 이준석 대표와 홍남기 부총리를 압박하지 마십시오. 소상공
인에게 두텁게 지원하되, 재난지원금은 전 국민 모두에게 지원하자는 그럴듯한 말로 국민을 속이려 하
지 마십시오. 이번 합의를 여야 협치의 시작을 알리는 결단이라고 칭찬했다는 국민은 도대체 어느 나라
국민을 말하신 것인지 이해가 되지 않습니다.

80% 지원할 바에야 선별 논란이 있으니 100% 지원하여 소고기 사 먹게 하자는 논리는, 코로나 영업제
한 조치로 생존의 기로에 선 소상공인의 상실감을 크게 할 뿐입니다. 20,30대 미래 세대가 갚아야 할 빚
낸 추경 재원으로 마스크 쓰고 방역에 협조하느라 고생했다는 명분을 삼아 일반 국민에게 선심 쓸 일이
아닙니다,

재난지원금은 소상공인의 생존 자금으로 집중 지원합시다. 4차 대유행이 얼마나 지속될지 모르는 상
태에서 소상공인을 위해 돈을 비축해 놓읍시다.

우리 국민의힘은 잠시 흔들린 자세를 가다듬고 단결합니다. 아픈 만큼 성장을 거듭한다고 믿습니다.
나랏돈 아끼는 꼰대 보수 소리를 듣더라도 20,30세대의 등골을 빼먹으며 불필요한 빚을 물려주지 않겠
습니다.


출처;조갑제닷컴
2021년07월17일 09:53:47초  

2018년 10월25일
[MBN-뉴스와이드]
2018년 6월25일
[MBN-뉴스와이드]'살생부' 등장…한국당 모두 다른 목소리, 무슨 상황?
2018년 2월8일
[MBN-뉴스와이드]
2017년 10월27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2017년 10월13일
[TV조선-이것이 정치다]




윤석열, TV예능서 ‘그런 사람 또 없…
최재형 국민의힘 예비후보
40대 지지율 급락, 文 지지율 추락……
‘이재명 저격수’ 장영하 변호사의 본…
이번 추석에도 찾아온 “결혼은 언제?…
“새파란 녀석” “싹수노란 자식”… …
[터치! 코리아] 나라님도 안 하는 나…
이러니 매표 소리가 나온다… "나도 줘…
 
   1. 40대 지지율 급락, 文 지지율 추락… "잘한…
   2. “새파란 녀석” “싹수노란 자식”… 정철승,…
   3. 이번 추석에도 찾아온 “결혼은 언제?” 잔소…
   4. ‘이재명 저격수’ 장영하 변호사의 본격 문제…
   5. 윤석열, TV예능서 ‘그런 사람 또 없습니다…
   6. 최재형 국민의힘 예비후보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43-1  전화: (02) 784-5798, FAX: (02) 784-2712  발행인·편집인: 양영태   dentimes@chol.com
개인정보보호정책  l  광고안내    Copyright  2005 인터넷타임즈 www.internettimes.co.kr  All rights reserved